본문 바로가기

소식·알림

보도해명

인쇄
제천비행장 찾기 범시민운동 관련 제천시 공식 입장 상세보기 - 제목,작성일,조회수,작성자,전화번호,내용,첨부파일 정보 제공
제목 제천비행장 찾기 범시민운동 관련 제천시 공식 입장
조회수 317
작성자 홍보학습담당관
전화번호 043-641-5043
현재 많은 시민들이 관심을 가지고 계시는 국방부 소유 제천비행장 찾기 범시민운동과 관련하여 제천시의 공식입장을 말씀드립니다.

첫 번째, 비행장이 폐쇄되면 더 이상 이용하지 못하는가에 대해
비행장을 폐쇄하여 시민들의 이용을 제한하겠다는 의도가 아니라 군사목적 비행장으로써의 기능을 종료시키고 우리 시민들이 좀 더 안전하고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두 번째, 지금도 잘 이용하고 있는데 왜 굳이 이런 운동을 추진하는지 궁금하다는 의견에 대해
안타깝게도 우리 시민들이 무심코 드나들고 있는 제천비행장은 엄연히 사용 용도와 출입을 제한한다는 경고문들이 비행장 곳곳에 설치되어 있는 국방부 소유의 군사보호시설입니다.
역설적으로 말하면 국방부에서는 필요시 언제든지 시민들의 비행장 사용을 중지시킬 수 도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비행장 주변에 제천시가 추진하고 있는 모든 사업은 반드시 군부대의 사전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시민들과 관광객들로부터 각광 받고 있는 비행장 안의 백일홍과 해바라기를 심는 것도, 벤치 하나 놓는 것도, 드라이빙 음악회 등도 군부대의 사전 허가를 받아 어렵게 추진한 사업들입니다.
또한, 비행장을 가로지르고 있는 홍광초등학교 통학로의 경우 너무 협소하여 차량 교행이 매우 어려워 시민들께서 큰 불편을 감수하고 있고, 학생들이 통학하는 보도에는 울타리 없이 볼라드로 경계를 구분하여 아이들의 통학길이 위험에 처해 있는 실정입니다.

제천비행장 찾기 범시민운동은 위와 같은 불합리한 상황에서 벗어나 시민들이 자유롭게 어떠한 제한도 없이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 위함입니다.

세 번째, 막대한 예산을 들여 매입해야 하는가에 대해
현재 지역의 현안은 군사시설 목적의 비행장의 용도를 폐기하는데 초점이 맞춰져 있는 것이고 용도가 폐기되지 않은 상태에서는 매입 등을 검토할 단계는 아닙니다.
다만, 용도가 폐기되어 관련부처에서 제천시로의 소유권 이전 등이 논의된다면 무상양여, 교환 , 매입 등 다양한 방안들이 논의될 수 있습니다.

네 번째 대규모 부동산 개발 등을 하는 건 아닌가에 대해
서명운동에 참여하신 시민들의 현장의 목소리에서 도시공원 등 시민들의 힐링 공간 조성 등을 많이 희망하셨습니다.
현시점에서 제천시에서는 어떠한 개발계획도 확정된바가 없으나 만약, 용도가 폐기 된다면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시민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설계할 계획입니다.

다섯 번째 현수막 표현의 논란에 대해
현수막 용어와 관련하여는 흉물덩어리니 폐쇄니 하는 용어는 제천시민에 대한 호소가 아니라 군사시설인 제천비행장의 용도폐기 권한이 있는 국방부 등 관계기관에 대한 호소입니다..
불편해 하시는 시민들의 눈높이를 감안하여 제천비행장 찾기 범시민추진위원회에 전달하여 현수막을 철거한바 있습니다.

최근 SNS를 통해 확인되지 않은 사실들이 공유되고 있어 시민들에게 제천시의 공식입장을 밝히는 바입니다.
첨부파일

담당자정보

부서
홍보학습담당관
전화번호
043-641-5182